새로운뉴스

[뉴스 : 새로운뉴스] 3개월 전기자극으로… 15년만에 깨어난 식물인간
2017-09-26 08:59:15

15년 동안 식물인간 상태로 있던 환자가 의식을 되찾았다. 환자를 깨운 것은 '전자약(electroceutical)'이다. 전자약은 전자(electronic)와 약품(pharmaceutical)의 합성어로 약물 대신 전기자극으로 질병을 치료한다는 뜻이다.

프랑스 국립인지과학연구소의 안젤라 시리구 박사 연구진은 25일 국제학술지 '커런트 바이올로지'에 "교통사고로 15년간 의식이 없던 35세 환자의 신경에 3개월 동안 전자약으로 전기자극을 줬더니 주변 사람들의 말과 행동에 반응을 하기 시작했다"고 발표했다.

신경에 전기자극, 잠든 뇌를 깨워

연구진은 환자의 쇄골 안쪽에 있는 미주신경(迷走神經)에 전선을 감고 전기자극을 줬다. 미주신경은 뇌와 인체의 모든 장기 사이를 오가며 신경 신호를 전달하는 통로이다. 통신망이 무너지면 사회에 혼란이 발생하는 것처럼, 미주신경에 이상이 생기면 병이 난다. 전자약은 마치 통신망의 잡음을 제거하듯 인위적인 전기자극으로 잘못된 신경 신호를 교정해 치료 효과를 낸다.